'황의조 1골-1도움' 성남, 부산 꺾고 5위 점프

    입력 : 2017.06.19 21:00

    황의조(성남)가 모처럼 펄펄 날았다.
    성남은 19일 부산구덕운동장에서 열린 부산과의 2017년 KEB 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17라운드에서 황의조의 1골-1도움을 앞세워 2대1로 이겼다. 이로써 성남은 승점 23점으로 리그 5위로 올라섰다. 부산(승점 32)은 무패행진을 8경기에서 마감했다.
    성남은 초반부터 경기를 주도했다. 이른 시간 선제골을 넣었다. 황의조의 발끝에서 시작됐다. 전반 11분 황의조가 올려준 크로스를 이후권이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하며 부산의 골망을 흔들었다. 하지만 부산의 저력도 만만치 않았다. 전반 18분 구현준의 날카로운 크로스를 김동준이 불안하게 쳐냈고 이를 최승인이 논스톱 슈팅으로 때리며 동점골을 뽑았다.
    1-1로 팽팽하던 후반 3분, 첫 골을 도운 황의조가 해결사로 나섰다. 정호정이 어설프게 걷어낸 볼을 침착하게 잡은 후 골을 터뜨렸다. 이후 성남의 막강 수비가 돋보였다. 부산이 파상공세를 퍼부엇지만 성남 수비는 흔들리지 않았다. 성남은 후반 추가시간 수비의 핵 오르슐리치가 퇴장당했지만 마지막까지 집중력을 잃지 않았다. 결국 성남이 귀중한 승리를 챙겼다.
    한편, 부천은 같은 날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안양과의 경기에서 화력쇼를 펼치며 6대2 대승을 거뒀다. 바그닝요와 진창수가 멀티골을 넣었고, 김 신은 1골-2도움을 올리며 대승을 이끌었다.
    박찬준 기자 vanbasten@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