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서울 도심광장으로 모여라" 신태용호 거리응원 열기

    입력 : 2017.05.19 09:59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거리응원이 서울 도심 광장에서 열린다.
    한국의 첫 20세 이하 월드컵 개최를 축하하고, 대한민국 축구 청춘들의 선전을 기원하는 거리응원행사가 20일(기니전) 서울역 광장, 23일(아르헨티나전), 26일(잉글랜드전) 광화문 광장에서 펼쳐진다.
    이번 거리응원은 2002년 한일월드컵 '붉은악마' 거리응원의 열정을 되살리고,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축구를 통해 국민이 하나가 되는 화합의 축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 거리응원이 열리는 광장에는 인조잔디를 깔아 다채로운 공연과 시민 참여행사, 길거리 예술이 이어지고 팬존 부스도 설치될 예정이다.
    아프리카 기니와의 개막전(전주월드컵 경기장, 오후 8시)이 열리는 20일에는 서울역 광장 일대에서 낮12시부터 밤 10시까지 거리응원 행사가 진행된다. '스윙스와 오션검(최하민)', '데이브레이크', '킹스턴루디스카', '타틀즈', '몽라', 나희경, '로스아미고스'의 축하공연과 함께, '슈팅싸커', '아트솜사탕' 등 풍성한 시민참여행사, '에스꼴라 알레그리아' 퍼레이드 공연 등이 준비돼 있다.
    23일과 26일은 광화문 광장으로 자리를 옮긴다. 시간은 동일하게 낮 12시부터 밤 10시까지다. 23일에는 '국카스텐', '소란', '트랜스 픽션', '로맨틱 펀치', '우주소녀' 26일에는 '장기하와 얼굴들', '서사무엘', '트랜스 픽션', '로맨틱 펀치', '우주소녀'가 화끈한 공연으로 거리응원 분위기를 띄운다. 거리예술공연 '산', '에스꼴라 알레그리아' 퍼레이드도 준비돼 있다.
    한편 23일, 26일 거리응원행사에는 FIFA 파트너(공식 후원사)와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의 내셔널 서포터(국내 후원사) 기업들이 참여해 대회 홍보 및 붐업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도심에서 즐기는 월드컵 피크닉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거리응원 이벤트는 신태용호가 16강에 진출할 경우 이후에도 계속 이어질 예정이다. 전영지 기자 sky4us@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