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리플H 흥신소' 현아 "가장 친한 연예인? 옥상달빛"

    입력 : 2017.05.18 18:06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트리플H 현아가 자신만의 힐링법을 공개했다.
    오늘 방송되는 <트리플H 흥신소>에서는 절친 '옥상달빛'의 김윤주, 박세진과 함께 쇼핑에 나선 현아의 모습을 공개했다.
    현아는 모자 전문 매장에 들러 서로에게 잘 어울리는 모자를 골라주며 돈독한 우정을 과시했고, 이 과정에서 기분이 좋아진 현아는 마음에 드는 모자를 쓴 채 막춤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 케이크를 먹으며 폭풍수다로 스트레스를 푸는 26세 여자 사람의 모습도 선보였다.
    옥상달빛의 김윤주는 "현아랑 친한데 음악작업을 같이 해야 하지않나?라는 질문을 받으면 우리가 춤을 춰야 하는지 현아가 악기를 해야 하는지 혼란이 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현아는 내가 캐스터네츠를 내 스타일로 화려하게 연주하겠다고 답해 또 한번 폭소케 했다.
    현아는 평소 마음에 담아둔 고민도 옥상달빛에게 털어놓았다.
    "후이와 이던이 나를 무서워 한다. 그것이 고민이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무서워하길 바라는 마음도 있다"고 밝혔다.
    데뷔 무대 일주일을 앞두고 절친과 함께 한 현아의 일상 모습은 오늘밤 8시 K STAR와 큐브TV에서 동시 확인할 수 있다.
    lyn@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