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새 원내대표 우원식, 국민의당은 김동철 선출

조선일보
  • 황대진 기자
    입력 2017.05.17 03:11

    우원식 의원(왼쪽), 김동철 의원.
    우원식 의원(왼쪽), 김동철 의원.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3선(選) 우원식(60·서울 노원을) 의원이 16일 선출됐다. 우 신임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치러진 당 원내대표 선거에서 61표를 얻어 홍영표 의원(54표)을 이겼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당선 인사에서 "우리 모두가 문재인이고 우리 모두가 민주당"이라며 "문 대통령이 통합과 개혁의 길을 열어가는 데 온몸을 바치겠다"고 했다.

    국민의당도 이날 새 원내대표에 4선 김동철(62·광주 광산갑) 의원, 정책위의장에 초선 이용호(57·전북 남원·임실·순창) 의원을 선출했다. 그는 당선 인사에서 "문재인 정부는 지금 상당히 들떠 있는 것 같다"며 "협조할 때는 하겠지만 해서는 안 될 일을 할 때는 국민의당이 앞장서서 막아낼 것"이라고 했다.


    [인물정보]
    우원식 "사드 문제, 野 설득해 국회동의 절차 밟겠다"
    [인물정보]
    김동철 "의원 접촉해 장관직 제안하는 건 사이비 聯政"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