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유키스 수현·일라이, 소속사와 재계약..5인 체제 활동

입력 2017.04.26 09:11

[스포츠조선 박영웅 기자] 유키스의 수현과 일라이가 현 소속사와 전속 재계약을 체결했다. 이로써 유키스는 기존 멤버들인 기섭, 훈, 준 과 함께 5인 체제로 팀을 이어갈 예정이다.
유키스의 원년멤버인 수현과 일라이는 멤버들의 교체 및 탈퇴 속에서 팀을 지켜왔으며 국내는 물론 일본 및 해외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건재함을 과시하고 있다.
유키스 소속사는 "수현과 일라이는 회사와 조건협의 및 의견 대립 없이 흔쾌히 재계약을 체결해 오랫동안 함께하며 고생했던 소속사와 꾸준히 사랑해주시는 팬들과 의리를 지켰다"고 전했다.
유키스는 지난 2008년 첫 번째 싱글 '어리지 않아'로 데뷔, 국내뿐만 아니라 다양한 국가의 해외 팬들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10년차 아이돌 그룹이다. 특히 일본에서 SM, YG등 국내외 아티스트와 파트너쉽을 체결 하고 있는 일본 최대엔터사인 '에이벡스'와 6년째 이어오며 대표 한류가수로서 입지를 다졌다.
hero16@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