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결혼해요"…에릭♥나혜미, 열애 부인→인정→결혼까지 [종합]

    입력 : 2017.04.17 10:16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신화 에릭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에릭은 17일 신화컴퍼니 공식 SNS에 "평생 아껴주며 살아갈 동반자를 만나게 되어 2017년 7월1일 서울 모처의 한 교회에서 가족 친지 가까운 지인들을 모시고 조용하고 경건하게 결혼식을 올리려고 한다"며 직접 결혼을 발표했다.
    에릭은 "19년 동안 신화의 멤버로 활동하면서 신화창조 팬 여러분들 덕분에 많은 사랑을 받았고 앞으로는 더욱 안정된 마음으로 열심히 활동하면서 여러분의 사랑에 보답하겠다"며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 뒤 "서로를 배려하고 존중하며 잘 살겠다"며 결혼 소감을 덧붙였다.
    이로써 에릭은 신화 멤버들 중 첫 번째로 유부남 대열에 합류하게 됐다.
    앞서 에릭과 나혜미의 지난 2014년 첫 열애설에 휩싸였으나, 양측은 열애를 부인했다.
    그러나 이후에도 에릭과 나혜미의 데이트 목격담이 솔솔 퍼지며 두 사람에게 관심이 집중됐다.
    결국 에릭과 나혜미는 지난 2월 열애를 공식 인정하며 2014년 첫 열애설 이후 3년 만의 연인관계를 인정했다. 특히 당시 "상견례까지 마쳤다"며 두 사람의 결혼 임박설이 보도됐지만, 에릭 측은 "결혼을 준비한다는 것은 사실무근"이라고 반박했다.
    그러나 에릭과 나혜미는 2개월 만에 결혼을 발표하며 평생을 함께 하기로 약속했다.
    예비신부인 나혜미는 지난 2001년 영화 '수취인불명'으로 데뷔한 뒤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에서 나혜미로 얼굴을 알렸다.
    나혜미는 최근 사전제작 드라마 SBS '엽기적인 그녀'에 합류해 오는 6월 안방극장을 찾을 예정이다.
    에릭과 나혜미는 7월 1일 서울 모처의 한 교회에서 가족과 친지,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로 조용히 결혼을 진행할 계획이다. 신혼 여행은 스케줄을 고려해 결혼식 후 짧게 다녀올 예정이다.
    anjee85@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