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줄읽기] '서울과 평양 사이' 외

      입력 : 2017.04.08 03:01

      한줄읽기 선정 도서들 사진

      서울과 평양 사이(주성하 지음)=김일성대 출신 현직 기자가 쓴 북한의 현주소. 통일 후 장밋빛 미래를 논하기 앞서 준비부터 철저히 해야 한다고 말한다. 기파랑, 1만7000원

      나는 세상을 어떻게 보는가(알베르트 아인슈타인 지음)=아인슈타인이 쓴 기고문과 에세이를 통해 그가 가졌던 인류애를 보여준다. 호메로스, 1만3000원

      서울사회학(서우석 등 엮음)=서울의 공간, 일상 그리고 사람들에 관한 사회학적 분석. '서울'을 알아야 한국 사회가 보인다. 나남, 2만2000원

      미슐레(롤랑 바르트 지음)=프랑스를 대표하는 역사학자로 '프랑스혁명사'를 쓴 쥘 미슐레. 그를 역사가가 아니라 작가로 본 바르트의 미슐레론(論). 이모션북스, 1만7000원

      일본인은 악한가(신규식 지음)=윤동주, 스즈키 이치로 같은 한·일 인물을 통해 일본인의 심성을 탐구한다. 일본 연구 시리즈 2권. 산마루, 1만2000원

      행복의 씨앗 심기(어호선 지음)=KBS 아나운서 출신 등단 수필가가 청년 시기보다 그윽한 노년의 삶과 행복을 이야기한다. 온새미, 1만3000원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