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경·박성훈 양측 "열애? 사실 확인中" (공식입장)

    입력 : 2017.03.21 09:30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배우 류현경과 박성훈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두 배우의 소속사 모두 "사실 확인 중이다"고 말을 아겼다.
    류현경의 소속사 프레인TPC 측 관계자는 21일 오전 스포츠조선을 통해 "소속사 내에서도 류현경과 박성훈의 열애 소식을 처음 들었다. 현재 본인에게 확인 중이며 이후 입장을 발표하겠다"고 답했다.
    이어 박성훈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 역시 "현재 본인에게 확인 중이다"고 전했다.
    앞서 한 연예매체는 이날 오전 복수의 공연관계자의 말을 빌어 "지난해 선을 보인 연극 '올모스트 메인' 1차팀으로 함께 호흡을 맞춘 류현경과 박성훈이 열애 중이다. 공연계에서는 이미 공공연한 열애 소식이다"고 보도했다.
    한편, 류현경은 초등학교 6학년 때인 지난 1996년 설날 특집 드라마 '곰탕'에서 김혜수의 아역으로 연예계에 데뷔 했다. 이후 드라마 '학교2' '왕초' '무인시대' '떼루아' '심야병원' '맛있는 인생' '기황후' '더 러버' '오 나의 귀신님' '마스터 국수의 신', 영화 '시라노: 연애조작단' '쩨쩨한 로맨스' '마마' '남자 사용 설명서' '전국 노래 자랑' '제보자' '나의 절친 악당들' '오피스' '열정같은 소리 하고 있네' '아티스트: 다시 태어나다' 등 수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활약하고 있다.
    박상훈은 박성훈은 '히스토리 보이즈', '모범생들', '유도소년' 등 작품성을 갖춘 연극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다. 연극 뿐 아니라 '육룡이 나르샤' '질투의 화신' 등에 출연하면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으며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soulhn1220@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