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PGA]김해림, SGF67 월드 레이디스 챔피언십 우승

  • 뉴시스

    입력 : 2017.03.19 19:57

    김해림(28·롯데)이 올해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 첫 대회에서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김해림은 19일 중국 하이커우 미션힐스 골프장 블랙스톤 코스(파73·6362야드)에서 열린 KLPGA 투어 SGF67 월드 레이디스 챔피언십(총상금 7억원) 마지막 라운드에서 연장 접전 끝에 배선우(23·삼천리)를 꺾었다.

    3라운드에서 버디 6개, 보기 3개로 3타를 줄인 김해림은 최종합계 14언더파 205타를 기록해 배선우와 연장전을 치렀다. 마지막 18번 홀에서 극적으로 버디를 낚아낸 김해림은 연장 두 번째 홀에서 또다시 버디를 잡아 경기를 끝냈다.

    지난해 2승을 올린 김해림은 개인 통산 3번째 KLPGA 우승을 차지했다. 마지막 날 4타를 줄여 우승을 눈앞에 뒀던 배선우는 연장 첫 번째 홀과 두 번째 홀에서 모두 버디 퍼트에 실패해 준우승에 그쳤다.

    지난해 신인왕 이소영(20·롯데)과 김민선(22·CJ오쇼핑)은 조지아 홀(잉글랜드)과 함께 최종합계 11언더파 208타 공동 3위에 이름을 올렸다.

    고진영(22·하이트진로)은 이날 4타를 줄여 최종합계 10언더파 209타로 6위에 올랐다.
    • Copyrights ⓒ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