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업급여 상한액 4월부터 월 150만원으로 올라

    입력 : 2017.03.02 03:04

    다음 달부터 비자발적 실직자가 받는 실업급여 상한액이 일(日) 5만원으로 오른다. 고용노동부는 실직자의 경제적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해 다음 달 1일부터 일 실업급여 상한액을 4만3000원에서 5만원으로 인상한다고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이직 전 월평균 임금이 300만원 이상이던 근로자는 월 실업급여로 현재보다 10만원 많은 150만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실업급여는 권고사직이나 계약 만료 등 비자발적 이유로 일자리를 잃은 사람에게 지급되는 것으로, 실직자는 고용보험 가입 기간과 연령에 따라 실직 후 3~8개월 동안 실업급여를 받을 수 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