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길X천우희 봄 감성 온다..'어느날', 4월 개봉확정

  • OSEN
    입력 2017.02.22 09:04


    [OSEN=이소담 기자] 김남길, 천우희 주연의 영화 '어느날'(감독 이윤기)이 오는 4월 개봉을 확정했다.

    '어느날'은 혼수상태에 빠진 여자의 영혼을 보게 된 남자 강수와 뜻밖의 사고로 영혼이 되어 세상을 처음 보게 된 여자 미소가 서로 만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이번에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극 중 강수(김남길 분)와 미소(천우희 분)의 엉뚱한 첫 만남부터 두 사람이 만들어가는 따뜻한 나날들을 엿볼 수 있어 보는 이의 감성을 자극한다.

    교통사고로 혼수상태에 빠진 미소의 사건을 맡게 된 보험회사 과장 강수는 병실에 누워 있던 그녀를 확인한 것도 잠시, 병원 복도에서 또 다른 미소를 만나게 된다. 두 눈을 의심하던 강수는 이내 거울에 비치지 않는 미소의 모습을 보게 되고, 그녀가 영혼이라는 것을 깨닫게 된다.

    두 사람의 특별한 첫 만남, 여기에 '어느날, 나에게만 그녀가 보이기 시작했다'라는 카피는 '어느날'에서 펼쳐질 강수와 미소의 본격적인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한편, 미소의 병실로 급하게 향하는 강수와 눈물을 흘리며 '제 부탁 하나만 들어주실래요?'라는 미소의 한 마디는 극 중 두 사람에게 숨겨진 사연과, 영화 속 결말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킨다.

    오는 4월 개봉을 확정한 '어느날'은 매 작품마다 섬세한 연출력을 선보여온 이윤기 감독과 '해적: 바다로 간 산적', '무뢰한'에 이어 최근 '판도라'로 폭넓은 연기력과 흥행성을 동시에 입증한 김남길, '뷰티 인사이드', '해어화', '곡성' 등 매 작품마다 탁월한 연기력으로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내 온 천우희가 만나 색다른 케미와 완벽한 연기 호흡으로 관객들에게 최고의 감성 시너지를 선사할 것이다. / besodam@osen.co.kr

    [사진] 오퍼스픽쳐스 제공.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