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의신곡] 비X싸이의 시너지, 3년 공백 깬 ‘최고의 선물’

  • OSEN

    입력 : 2017.01.14 21:37


    [OSEN=정준화 기자] 비가 ‘최고의 선물’을 들고 약 3년 만에 돌아왔다. 가수 싸이가 작사 작곡하고 프로듀싱까지 맡으면서 특급 시너지를 냈다는 점부터 팬들을 향한 고마운 마음을 담았다는 점, 퍼포먼스에까지 심혈을 기울였다는 점 등에서 종합 선물세트 같은 곡 아닐 수 없다.

    비는 15일 0시 각종 온라인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최고의 선물’을 발매하고 본격적인 컴백을 알렸다.

    이번 신곡 ‘최고의 선물’은 90년대 감성이 돋보이는 팝 발라드. 서정적인 분위기의 일렉 피아노와 스트링, 독특한 신스사운드가 가미된 미디엄 템포곡이다. 특히, 싸이가 작사는 물론 작곡까지 직접 참여, 곡의 전반적인 프로듀싱을 담당했으며, 비 또한 작사에 참여, ‘최고의 선물’의 완성도를 높였다. 

    가사에는 사랑하는 연인에 대한 뜨거운 애정과 고마운 마음이 골고루 담겼는데, 표현법이 꽤나 솔직하고 담백하다.

    후렴에 이어지는 ‘이 세상이 내게 준 최고의 선물 너/와 같이 같은 꿈을 꾸고 파/영원한 너의 이름/가장 큰 기쁨 너/와 같이 눈을 뜨고/같은 날 같이 눈을 감고 파’에 담긴 이야기와 귀에 맴도는 대중적이면서도 중독적인 멜로디가 인상적이다.

    3년을 기다려준 팬들에 대한 고마움도 따뜻하게 담아내 말 그대로 ‘최고의 선물’이 될 전망.

    ‘비’ 하면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퍼포먼스 아닐까. 함께 공개된 뮤직비디오에는 눈을 뗄 수 없는 비의 움직임이 눈길을 사로잡는데, 조명 하나에 오직 노래와 춤만으로 화면을 압도한다. 현대무용과 발레를 연상케 하는 유연한 동작들이 인상적.

    미디움 템포의 노래에 이 같은 느낌을 낼 수 있는 아티스트가 또 있을까. 남자 솔로 가수의 자존심, 비가 돌아왔다. Rain is Back. 

    /joonamana@osen.co.kr

    [사진] '최고의 선물' 뮤직비디오 캡처.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