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갑순이' 송재림♥김소은, 드디어 결혼 허락 받았다

  • OSEN

    입력 : 2017.01.14 21:09


    [OSEN=박진영 기자] '우리 갑순이' 송재림과 김소은이 결혼 허락을 받았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우리 갑순이' 38회에서 갑순(김소은 분)과 갑돌(송재림 분)은 양가에 극적으로 결혼 허락을 받았다.

    갑순과 갑돌의 언약식 소식을 전해들은 갑순의 부모는 그들이 얻은 집에 찾아갔다가 한숨을 내쉬었다. 내심(고두심 분)은 중년(장용 분)에게 "결혼 시키자. 미우나 고우나 내 속으로 낳은 내 자식이다. 내 소원이다"고 말했다.

    그렇게 갑돌의 집을 찾아단 두 사람은 기자(이보희 분)에게 "이왕 이렇게 된 거 결혼 시키자"라며 "통보하러 왔다. 갑돌이 내 자식처럼 데리고 살겠다"라고 했다.

    데릴사위는 절대 안 된다고 발끈한 기자는 결국 두 사람의 결혼을 허락했다. /parkjy@osen.co.kr

    [사진] '우리 갑순이' 캡처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