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어라 미풍아' 임수향, 가짜 아빠 한갑수 납치극 '섬뜩'

    입력 : 2017.01.14 20:55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배우 임수향이 한갑수를 납치했다.
    14일 방송된 MBC '불어라 미풍아'에서는 신애(임수향)가 김대훈(한갑수)를 납치했다.
    앞서 신애는 김대훈이 진짜 딸 김미풍(임지연)을 만날까봐 두려움에 휩싸였다.
    이에 신애는 김대훈에게 만나자는 약속을 했다. 김대훈은 신애의 전화를 받고 약속장소에 나갔고, 신애의 사주를 받은 남자들에게 납치됐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