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아레스, FC바르셀로나 소속으로 100호골 달성

    입력 : 2017.01.12 09:27

    사진캡처=FC바르셀로나 구단 공식 홈페이지
    루이스 수아레스가 FC바르셀로나의 유니폼을 입고 100호골을 달성했다.
    FC바르셀로나는 12일(이하 한국시각)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누카프에서 열린 아틀레틱 빌바오와의 2016~2017시즌 스페인 국왕컵(코파 델 레이) 16강 2차전에서 3대1로 이겼다. 1차전에서 1대2 충격패를 당했던 FC바르셀로나는 2차전에서 반격에 성공, 통합 4대3으로 앞서며 8강에 진출했다.
    승리의 중심에는 수아레스가 있었다. 수아레스는 전반 36분 선제골을 터뜨리며 기선을 제압했다. 분위기를 탄 FC바르셀로나는 이후 네이마르, 리오넬 메시의 연속 골을 앞세워 승리를 챙겼다.
    수아레스의 골이 더욱 의미 있었던 것은 FC바르셀로나 유니폼을 입고 터뜨린 개인 통산 100호골이었기 때문. 2014~2015시즌 FC바르셀로나로 이적한 수아레스는 스페인 프리메라리가(68골), 유럽챔피언스리그(UCL·17골),코파 델 레이(8골), 클럽 월드컵(5골), 스페인 수퍼컵(1골), 유럽피언 수퍼컵(1골) 등에서 100골을 완성했다.
    FC바르셀로나에서 2년3개월, 120경기 만에 100호골을 달성한 수아레스는 "행복하다. 우리 수준의 경기력을 선보여 기쁘다"며 "중요한 것은 8강으로 진출한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수아레스는 오는 15일 열리는 라스팔마스와의 2016~2017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18라운드에 출격 대기한다.
    김가을 기자 epi17@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