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김남희 대표 전혀 모른다"… '신천지 연관 논란' 반박

입력 2016.12.29 14:19

'반기문, 김남희 대표 전혀 모른다' /CBS 캡처
"반기문, 김남희 대표 전혀 모른다" /CBS 캡처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등장한 신천지 관련 단체 홍보 영상이 유포돼 논란이 이는 가운데, 반 총장 측이 신천지와의 연관설을 부인하고 나섰다.

반기문 총장 측은 28일(현지시각) 반 총장과 김남희 IWPG(세계여성평화그룹) 대표가 함께 찍은 사진에 대해 “반 총장은 김 대표를 전혀 모른다”고 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반 총장 측 관계자는 “반 총장이 올해 미국 뉴욕에서 열린 ‘세계여성평화의 날’ 행사에서 김 대표와 우연히 사진을 찍었을 뿐이며, 아는 사이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공개행사에 온 많은 사람이 사진을 찍자고 하면 유엔 총장으로선 거절하기 어렵다”며 “그동안 이렇게 사진을 찍은 사람이 수없이 많다”고 했다.

IWPG는 신천지 관련 단체로 알려졌다. IWPG가 웹사이트에 올린 약 6분 분량의 홍보 영상에선 행사에 참석한 김 대표가 반 총장과 함께 찍은 사진이 담겨 있다. 반 총장의 부인 유순택 여사와 김 대표가 악수하는 장면도 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