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연예대상] 이광수, 최우수상 수상 "런닝맨 행복했다" 눈물

입력 2016.12.26 01:15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이광수가 '2016 SBS 연예대상'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이광수는 25일 밤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열린 '2016 SAF SBS 연예대상'에서 버라이어티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날 이광수는 "어떻게 수상소감을 드려야할 지 잘 모르겠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이와 함께 화면에는 무대 밑에서 눈물을 흘리는 송지효의 모습도 포착됐다.
이광수는 "'런닝맨'을 많은 분들에게 사랑 받게 하기 위해서, '런닝맨'을 지키기 위해 노력한 제작진 고맙다"고 말했다.
이어 "예능과 인생을 가르쳐준 석진이 형, 지금의 저를 있게 해주신 재석이 형, 정신적 지주 종국이 형, 가족 같이 사랑하는 하하 형, 친누나 같은 지효 누나와 개리 형까지 너무 사랑하고 행복했다"며 "26세 때부터 지금까지 7년 동안 정말 행복했고, 과분한 사랑 받아 감사하다. 유종의 미를 거두겠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끝까지 최선을 다해 건강한 웃음 드리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supremez@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