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박보검 "원래 가수가 꿈..SM·YG·JYP 오디션영상 보내"

  • OSEN
    입력 2016.08.28 18:29


    [OSEN=김경주 기자] 배우 박보검이 배우 데뷔 과정을 이야기했다.

    박보검은 2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 2일'(이하 '1박2일')'에서 "원래 가수가 꿈이었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어떻게 배우가 됐냐는 데프콘의 질문에 "원래는 가수가 꿈이여서 피아노를 치면서 노래부르는 영상을 큰 회사들에 다 보냈었다"고 말했다.

    이어 "감사하게도 회사들에게서 다 연락이 왔고 가장 먼저 연락이 온, 태현형이 있는 지금의 회사와 계약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에 데프콘은 "SM, YG, JYP에 다 보냈었냐"고 질문, 박보검은 "그때는 다 보냈었다"고 답했다.
    / trio88@osen.co.kr
    [사진] '1박2일' 방송 캡처.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