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량감 더한 스타일링… 한층 더 멋스러워질 당신의 여름 이야기

입력 2016.06.24 03:00

브로이어 블루 블루 색상 셔츠

셔츠 선택의 중요한 기준 가운데 하나는 색상이다. 보통 깔끔하고 무난한 화이트 셔츠를 먼저 찾게 되지만 자칫 밋밋한 느낌을 줄 수 있다. 올여름에는 맑은 하늘과 깊은 바다를 연상케 하면서 청량감을 주는 블루 색상의 셔츠로 스타일링해보는 것은 어떨까. 하늘거리는 블루 색상의 셔츠를 걸치고 길을 나서면 그때부터 당신의 여름 이야기가 시작된다. 가벼운 셔츠 한 장으로 자유로우면서도 긴장감을 놓치지 않는 스타일리시한 여름을 연출할 수 있는 것. 블루 색상의 이미지를 잘 활용한 다양한 소재, 패턴의 셔츠를 입는다면 때와 장소에 들어맞는 분위기를 낼 수 있다.

비즈니스 미팅 등 격식을 차려야 하는 자리에는 라이트 블루 색상의 드레스 셔츠가 알맞다. 차분한 블루 색상이 신뢰감을 주며 상대와 미팅에 대한 예를 갖추고 있음을 드레스 셔츠가 명료하게 대변해준다. 엄격하게 격식을 갖춘 포멀한 드레스 셔츠만을 고집할 필요는 없다. 소재와 핏(fit, 몸에 맞는 정도), 패턴의 유무 등을 고려하며 블루 색상의 캐주얼 셔츠를 활용한다면 진중하면서도 자유로운 분위기를 세련되게 연출할 수 있다. 무더운 여름날에는 편안한 핏의 리넨 소재 셔츠로 실용성을 챙기는 것도 좋다.

브로이어 블루
블루 색상의 셔츠는 청량감과 상쾌함을 느끼게 해 여름에 많이 찾는다. 브로이어 블루의 블루 색상 셔츠로 스타일링한 모습. /브로이어 블루 제공
마에서 추출한 천연 섬유인 리넨은 피부에 잘 달라붙지 않고 땀 흡수가 잘되며 바람도 잘 통해 여름에 특히 사랑받는 소재다. 무늬가 없는 솔리드 계열의 코발트 블루 색상이라면 더욱 세련되고 편안한 느낌을 줄 수 있다. 코발트 블루 색상은 지중해의 빛깔을 연상하게 해 이국적인 감성을 자극한다.

패턴이 들어간 셔츠를 선택하고 싶다면 다른 아이템으로 격식을 차려야 한다. 가벼운 재킷을 걸친다든지 가죽 소재의 각진 브리프케이스(briefcase, 서류 등을 넣는 가방)를 한 손에 든다면 세련되면서도 간결한 멋을 낼 수 있다. 좀 더 캐주얼하고 자연스러운 패션을 추구한다면 구김조차 자연스럽고 내구성도 뛰어난 옥스퍼드나 샴브레이 등의 소재로 만든 블루 셔츠를 선택하면 좋다. 이처럼 블루 색상의 셔츠를 입기로 했다면 하의에도 신경 쓸 필요가 있다. 여름에 블루 셔츠와 화이트 또는 베이지 등 밝은 색상 계열의 바지는 시원하고 세련된 느낌을 줄 수 있는 좋은 조합으로 통한다. 주말에는 땀 흡수와 통풍이 잘되는 피케(pique) 원단으로 만든 블루 색상 피케 셔츠와 청바지를 같이 입거나 무릎 바로 위까지 오는 버뮤다 스타일의 반바지를 입으면 자유롭고 스타일리시한 위크엔드룩(weekend look, 주말에 어울리는 옷차림)이 완성된다.

한편 프렌치 감성의 남성 셔츠 브랜드 브로이어 블루는 다양한 블루 색상의 셔츠를 선보이고 있어 올여름 블루 셔츠의 매력을 느껴보고 싶다면 관심을 기울여볼 만하다. 일조량에 따라 시시각각 변하는 지중해의 여러 빛깔을 표현한 다채로운 블루 색상의 셔츠들을 제안하는 브로이어 블루는 색상만큼이나 소재와 디자인도 다양해 차별화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문의 (02)2106-3436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