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오해영' 시청률 6%대 진입…공중파 시청률 위협

입력 2016.05.18 08:10

또 오해영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또 오해영'이 공중파 시청률을 위협하고 있다.
18일 시청률 전문 조사기관 닐슨코리아 집계결과에 따르면 17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또 오해영' 6화는 6.068%의 시청률(케이블 플랫폼 가구 기준)을 기록했다.
지난 5화에서는 5%의 시청률을 기록한데 이어, 매회 1%의 상승률로 고공행진 중이다. '또 오해영'은 방송 3주 만에 1회 대비 세 배라는 놀라운 시청률 상승세를 보여주는가 하면, 케이블채널 전체 시청률 1위는 물론 동시간대 공중파 시청률 1위를 차지한 SBS '불타는 청춘'의 6.2%를 턱밑까지 추격하고 있어 놀라움을 더한다.
한편 이날 '또 오해영' 6화에서는 예쁜 오해영(전혜빈 분)이 박도경(에릭 분)을 떠난 이유, 그냥 오해영(서현진 분)을 향해 연민에서 사랑의 감정으로 발전하는 박도경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