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우자 귀신아' 김소현 女주인공 확정, 옥택연 男주인공 유력…"싱크로율 대박!"

입력 2016.04.27 16:03

드라마 '싸우자 귀신아' 출연을 확정한 배우 김소현./김소현 인스타그램

배우 김소현이 tvN 드라마 '싸우자 귀신아'의 여주인공으로 확정됐다.

27일 드라마국 관계자는 "김소현이 tvN 새 월화극 '싸우자 귀신아' 여주인공인 김현지로 변신한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김소현은 극중 19년이라는 짧은 인생을 공부만 하다가 수능 전날 죽는 여고생 김현지 역을 맡게 된다. 공부만 해서 그런지 귀신이 된 후 온갖 호기심이 폭발하게 된다.

특히 그동안 못 보던 드라마도 몰아보고 남자에 눈을 뜨기 시작하는 등 엉뚱발랄한 인물로 그려질 예정이다.

앞서 '싸우자 귀신아'는 2007년부터 2010년까지 포털사이트 네이버에서 연재된 웹툰이다.

누적 조회수가 7억뷰에 가까울 정도로 큰 사랑을 받은 작품으로 귀신을 볼 줄 아는 주인공과 귀신이 동거하며 겪어가는 에피소드를 그린다.

'싸우자 귀신아'의 드라마화 소식이 전해지자 많은 네티즌은 가상캐스팅 1순위로 김소현을 꼽았다. 김소현은 원작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였기에 전폭적인 지지를 받았다.

팬들은 바라던 대로 여주인공에 김소현이 확정되자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현재 남자주인공에는 2PM 옥택연이 물망에 올라 제작진과 최종 협의 중이다. 2PM의 일본전국투어 일정과 촬영 일정만 잘 조정된다면 주인공을 맡을 가능성이 높다고 전해진다.

'싸우자 귀신아'는 7월 편성을 확정했으며 현재 방영중인 드라마 '또 오해영' 후속으로 방송된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