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오체불만족' 저자 오토다케 히로타다…"용납 안되는 불륜, 아내가 용서했다"

    입력 : 2016.03.24 10:08 | 수정 : 2016.03.24 11:01

    '오체불만족' 저자 오토다케 히로타다 홈페이지.
    베스트셀러 ‘오체불만족’의 저자 오토다케 히로타다가 불륜 스캔들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오토다케 히로타다는 24일 오토다케닷컴에 ‘주간신조의 보도에 대해’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내 부도덕한 행동으로 많은 분에게 걱정과 폐를 끼쳐 대단히 죄송하다”고 잘못을 인정했다.

    이어 “나의 행동은 지금까지 지지해준 아내와 나를 따라준 분들에 대한 배신 행위이며 용납이 안 되는 것”이라고 전했다.

    또 “평생 걸려도 보상할 수 없는 정도의 잘못에도 아내는 용서했다”며 “남편으로서 아버지로서 다시 한 번 당신을 가족으로서 맞이하고 싶다고 말해준 아내의 뜻에 부응할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24일 일본 주간지 주간신조(週刊新潮)는 ‘오체불만족’의 저자 오토다케 히로타다가 다른 여성들과 불륜을 저질렀다고 보도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