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독서단2' MC 대폭 물갈이…송은이·김숙·오상진·이동진 합류

입력 2016.03.14 13:26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 독서신드롬을 몰고 온 O tvN '비밀독서단'이 시즌2로 돌아온다.
'비밀독서단2'가 29일 오후 4시, 밤 11시 O tvN에서 첫 방송한다. O tvN '비밀독서단'은 매주 한 가지 주제를 선정하여 이에 걸맞은 책을 추천하고 출연진들의 흥미진진한 독서 이야기가 펼쳐지는 북 토크쇼. 지난해 시즌1 방송 당시, 방송에서 소개된 책들이 화제를 일으키며 최근 몇 년간 침체된 출판 시장에 활기를 불어 넣은 것은 물론 시청자들 사이에서 독서열풍을 일으키며 큰 사랑을 받았다,
새롭게 돌아온 '비밀독서단2'에는 방송인 송은이, 김숙, 오상진, 가수 요조, 이동진 평론가, 신기주 기자, 조승연 작가가 비밀독서단원으로 낙점됐다. 탁월한 진행실력과 걸크러쉬 매력을 뽐내고 있는 '송은이', '김숙'과 지적인 매력과 깔끔한 진행을 자랑하는 '오상진'이 '비밀독서단2'의 진행을 이끌어갈 예정. 여기에 실제로 책방을 운영하고 있는 가수 '요조'와 팟캐스트 문화예술 분야 부동의 1위를 지키고 있는 '빨간책방'의 DJ이자 영화 평론가 '이동진'이 합류해 더욱 풍성한 책 이야기를 들려줄 전망이다. 또 지난 시즌1에 출연했던 박학다식한 '신기주'기자, 인문학계의 떠오르는 스타 '조승연'작가가 시즌2에도 독서단원으로 활약한다.
'비밀독서단2'는 현실을 반영한 생활밀착형 주제에 따른 책들을 소개할 계획이다. 시청자들이 궁금해하는 흥미로운 주제에 따른 '북랭킹TOP100'을 선정, 100권의 후보 책 중 1위 책을 집중 분석하고 비밀독서단원들의 취향저격 추천 책, 북랭킹 100권 중 단원들이 뽑은 최고의 책 등을 공개하는 것. 독자서평, 각종 기사, 시청자 댓글 등을 통해 책의 인기요인을 분석하고 책을 더욱 깊이 있게 읽을 수 있는 다양한 방법들을 제시할 예정이다.
시청자들의 지적 갈증을 해소시켜 줄 '현대교양백서' 코너도 신설돼 색다른 재미를 전한다. '현대교양백서' 코너에서는 풍부한 교양 지식을 갖춘 명강사가 출연해 수백년을 거쳐 축척되어 온 동서양의 교양 책을 갖고 현재를 살아가는 우리를 위한 현실 인문학 강의를 들려줄 예정이다. 동서양 고전서를 통해 현대사회의 문제를 진단해 보고 해결책을 짚어보는 교양 강의 형식으로, 시청자들에게 고전서와 인문학을 더욱 쉽고 친근하게 느낄 수 있도록 전달할 계획이다.
첫 방송에서는 인문학계 스타강사 '조승연'과 사회문화 분야 청취율 1위의 팟캐스트 '지대넓얕'의 진행자이자 베스트셀러 '지적 대화를 위한 넓고 얕은 지식'의 저자인 '채사장'이 스페셜게스트로 출연해 '현대교양백서'의 첫 포문을 연다. 과연 조승연과 채사장이 들려주는 색다른 교양 강의는 어떤 모습일지, 이 둘의 케미는 어떨지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29일 오후 4시,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smlee0326@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