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봄처녀, 씨스타의 효린일까?…시청자 "목소리톤+특유의 창법 100%"

입력 2016.03.06 18:05

'복면가왕'에 출연한 '봄처녀'./MBC 캡쳐

'복면가왕'에서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이고 있는 출연자 '봄처녀'가 시청자들 사이에서 씨스타의 효린이라는 주장이 제기돼 눈길을 끌고 있다.

6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 25대 가왕전 1라운드에서는 '봄처녀'와 '롤리팝'의 접전이 펼쳐졌다.

봄처녀와 롤리팝은 미션 듀엣곡으로 샵의 '텔미텔미'를 선곡해 시원한 발성을 남김없이 드러냈다. 특히 봄처녀는 특유의 허스키한 보이스로 자신의 개성을 시청자들에게 뚜렷히 각인시켰다.

봄처녀의 노래를 들은 시청자들은 씨스타의 효린과 창법이 완벽하게 일치한다는 추측을 내놓고 있다.

과연 '봄처녀'가 씨스타의 효린일지, 또한 봄처녀가 '음악대장'과 맞대결을 펼쳐 승리를 쟁취할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