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영 국민의당 입당, 무소속 뒤집고 安 손잡아… "민생정치 구현하겠다"

  • 디지털이슈팀

    입력 : 2016.02.19 10:04

    정동영 국민의당 입당/조선DB

    정동영 전 통일부 장관이 국민의당 합류를 선언했다.

    정 전 장관은 18일 오후 전북 순창 복홍면 자택을 찾아온 안철수 국민의당 상임공동대표와 독대한 뒤 함께 발표한 합의문을 통해 “정동영 전 통일부 장관과 안철수 국민의 당 상임대표는 우리 사회가 불평등 해소와 개성공단의 부활 및 한반도 평화, 2017년 여야 정권교체를 위해 조건 없이 협력한다”밝혔다.

    이어 이들은 “두 사람 만남을 계기로 합리적 진보와 개혁적 보수세력의 결집을 통해 우리 사회의 사회경제 약자들의 눈물을 닦아주는 민생정치를 구현한다”며 “양당 기득권 담합 체제를 깨지 못하면 한반도 평화도, 경제민주화도, 복지국가도 어렵다는 뜻을 같이 했다”고 말했다.

    또한 “합리적 진보와 개혁적 보수 세력 결집을 통해 우리 사회의 경제적 약자의 눈물을 닦아주는 민생정치를 구현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합의문의 마지막에는 “정동영 장관은 국민의당에 합류해 총선 승리와 호남 진보 정치를 위해 백의종군한다”는 내용도 덧붙였다.

    더민주당의 광주·전남 의원 상당수가 국민의당에 합류한 상황에서 전북 지역을 대표하는 정 전 의원까지 함께 하면서 국민의당의 호남 우위 굳히기가 힘을 받고 있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