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해 "정우성, 날개없는 천사..거절 모른다"

  • OSEN
    입력 2016.02.17 14:54


    [OSEN=박판석 기자] 배우 김원해가 배우 정우성과 '아수라'에서 함께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김원해는 17일 서울시 강남구 LG아트센터에서 진행된 OSEN과 인터뷰에서 "정우성은 멋있을 뿐만 아니라 날개없는 천사다"라며 "촬영장에서 누가 요청을 하든 무슨 요청을 하든 전부 다 한다. 한번도 싫다고 하거나 거절하는 모습을 본적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정말 열심히 하는 배우다. 대역도 쓰지 않고 직접 연기 해서 많이 다치기도 해서 안타깝기도 했다"고 정우성의 연기 투혼을 칭찬했다. 

    한편, 김원해는 tvN 금토드라마 '시그널'에서 김혜수, 이제훈과 함께 장기 미제 전담팀 형사 김계철역으로 출연 중이다. /pps2014@osen.co.kr

    [사진] OSEN DB.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