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분당선' 오늘(30일) 연장 개통…광교에서 강남까지 31분 '쾌적'

  • 디지털이슈팀

    입력 : 2016.01.30 16:07

    신분당선 연장 개통/조선 DB

    오늘부터 수원 광교에서 강남까지 환승 없이 31분 만에 갈 수 있게 된다.

    앞서 28일 국토교통부는 “신분당선 연장선 정자~광교 구간이 30일 오전 5시 30분부터 운행된다”고 밝혔다.

    정자~광교 구간에는 정자역, 동천역, 수지구청역, 성북역, 상현역, 광교중앙(아주대)역, 광교(경기대)역 등 총 6개의 역이 있다. 뒤늦게 착공한 미금역은 내년 말에 개통될 예정이다. 정자역과 동천역 사이에 위치하며 분당선으로 환승할 수 있다.

    요금은 기본운임 1250원에 별도운임 900원으로 책정됐다. 10㎞를 초과하면 5㎞마다 100원이 추가된다. 강남~정자 구간을 연계 이용할 때는 별도운임이 600원 할인된다.

    광교중앙(아주대)역에는 철도와 광역·시내버스를 지하에서 환승할 수 있는 복합환승센터가 설치된다. 동천역에는 경부고속도로에서 신분당선으로 갈아탈 수 있는 환승정류장이 생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