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화영, '돌아와요 아저씨' 합류…비·이민정과 호흡

  • OSEN
    입력 2016.01.11 08:41


    [OSEN=박현민 기자] 배우 류화영이 안방극장 컴백을 확정했다.

    오는 2월 말 방송을 앞두고 있는 SBS 새 드라마 스페셜 '돌아와요, 아저씨'(극본 노혜영, 연출 신윤섭)에 캐스팅 된 것.

    이번 작품에서 류화영은 톱스타 왕주연 역을 맡아 감초 같은 연기를 보여준다. 지난 작품 '구여친클럽'을 통해 개성 있는 연기를 선사하며 시청자에게 호평 받았던 류화영은 이번 작품에서 톡톡 튀는 모습으로 또 다시 시청자들을 찾을 예정.

    류화영은 “연기력 출중하신 선배님들과 같이 호흡할 수 있게 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왕주연 이라는 캐릭터로 만나 뵙게 될 텐데, 작품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갈고 닦고 있으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 열심히 하는 신인의 자세로 행복한 촬영하고 싶다”며 촬영을 앞둔 소감과 각오를 내비쳤다.

    한편, 비, 이민정, 오연서, 윤박, 라미란, 김인권, 김수로 등이 출연하는 SBS 새 드라마 스페셜 '돌아와요, 아저씨'는 죽음에서 다시 현세로 돌아오는 두 남녀의 모습을 코믹하고 감동적으로 그려내는 작품. 오는 2월 24일 밤 10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 gato@osen.co.kr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