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는 예뻤다' 황정음, 폭탄녀에서 여신으로…'정변' 비하인드 공개

    입력 : 2015.10.10 12:14

    [스포츠조선 김표향 기자] MBC '그녀는 예뻤다'의 황정음이 폭탄녀에서 여신으로, 또 한번의 변신을 예고했다.

    황정음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10일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황정음의 촬영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황정음은 찰랑거리는 머리와 단정한 블라우스로 우아한 매력을 뽐내 눈길을 끈다. 안면 홍조와 주근깨를 완벽히 가린 무결점 피부, 밝고 자신감 넘치는 표정이 극중 캐릭터의 변화를 보여주고 있다.

    지난 8일 방송된 8회 방송 엔딩 장면에서 극중 김혜진(황정음)은 해고의 위기에서 다시 회사로 복귀하면서 '화려한 변신'을 했다. 짧은 등장이었지만 온라인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으며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확 달라진 황정음의 모습도 네티즌도 "혜진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건지 궁금하다", "이제 미모까지 모두 가졌다"며 호기심 어린 반응을 보였다. suzak@sportschosun.com·사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