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프라이데이 오늘부터 2주간 최대 60% 세일 쏜다!…참여 업체 한눈에 보자!

  • 디지털이슈팀

    입력 : 2015.10.01 16:57

    블랙프라이데이 세일/코리아 블랙프라이데이 공식 홈페이지 캡처

    오늘부터 한국판 ‘블랙 프라이데이’가 시작된다. 가라앉은 소비심리를 되살릴 수 있을지 업계 관심이 쏠리고 있다.

    ‘블랙 프라이데이’ 행사는 ‘코리아 그랜드세일’의 연장선에서 시행된다. 코리아 그랜드세일은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쇼핑관광 축제다. 정부가 당초 매년 12월부터 다음해 2월까지 추진했으나 올해는 내수 진작을 위해 지난 8월14일부터 이달 말까지 시행한다. 범위도 외국인과 내국인 모두를 대상으로 넓혔다.

    1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날부터 14일까지 2주 동안 진행되는 블랙프라이데이 행사에는 백화점(71개 점포), 대형마트(398개), 편의점(2만5400개) 등 대형 유통업체 2만6000여개 점포가 참여한다.

    롯데, 신세계, 현대, 갤러리아, AK 등 백화점 71개 점포와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 등 대형마트 398곳이 동참한다.

    롯데백화점은 720개 브랜드를 최대 50~70% 할인 판매한다. 현대백화점의 경우 전 지점에서 패션 제품에서 80%까지 할인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신세계 백화점은 패션잡화 등 6개 분야에서 최대 30% 할인 판매를 한다. 또 상품권 증정을 통한 추가 할인을 추진한다.

    갤러리아는 전 지점에서 일부 브랜드를 5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이고 자동차를 내건 경품행사도 진행한다. AK플라자는 332개 브랜드 제품을 최대 30%까지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대형마트도 대규모 할인에 나선다. 이마트는 전 지점에서 100여개 품목을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또 자체 PB 제품인 피코크 브랜드 상품도 할인된 가격에 내놓는다.

    롯데마트는 대표 상품을 선정해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또 주요 품목을 20~3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편의점은 CU, GS25, 미니스톱, 세븐일레븐 등 약 2만5400개 점포와 온라인쇼핑몰 11번가, G마켓 등 16개 업체를 포함해 이케아, BBQ, VIPS, 맘스터치 등도 이번 행사에 참여한다.

    편의점 CU는 탄산수 등 인기 상품에 50% 쿠폰을 제공하고 PB 상품 구입 시 CU멤버십 포인트를 12%까지 적립해준다. 편의점 GS25는 다음 달 말까지 인기상품 700여종에 대해 ‘1+1’, ‘2+1’ 등의 증정행사를 진행한다.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30여종의 음료 및 과자 등을 15~30% 할인 판매한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