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전진 "아내와 누드 화보 찍고파…하지만 판매는 반대"

    입력 : 2015.09.03 08:54

    '라디오스타' 전진
    '라디오스타' 전진

    '라디오스타' 전진이 화제인 가운데, 전진의 과거 폭탄 발언도 새삼 화제다.

    과거 JTBC '신화방송'에서 전진은 아버지가 젊은 시절 누드 화보를 찍었던 사실을 언급했다.

    이어 "아내와도 같이 누드 화보를 찍어서 소중하게 간직하고 싶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전진은 "소장용이라면 상관없고 판매용은 반대다"라고 덧붙여 주위를 폭소케 했다.

    한편 전진은 2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MBC '무한도전'에 새 멤버로 활약중인 광희에게 영상 편지를 남겨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조선닷컴>

    '라디오스타' 전진 '라디오스타' 전진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