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테랑' 장윤주 "욕 연기, 정말 쉬웠다" 폭소

  • OSEN

    입력 : 2015.07.01 11:32




    배우 장윤주가 욕 연기가 쉬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윤주는 1일 오전 서울 압구정 CGV에서 열린 영화 '베테랑' 제작보고회에 참석, "욕 연기가 쉬었다"라고 밝혔다.

    그는 이날 "내가 선보이는 액션 연기는 거칠고 러프하다"라고 말했다. 이에 신랑이 보면 놀랄 것 같다는 MC 박경림의 말에 "액션도 있지만 욕도 내가 제일 많이 하는 것 같다"고 답했다.

    욕 연기가 어려웠냐는 질문에는 "정말 쉬웠다"라고 답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장윤주는 극 중 광역수사대 홍일점 미스봉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한편 '베테랑'은 안하무인 유아독존 재벌 3세를 쫓는 광역수사대의 활약을 다룬 작품으로 오는 8월 5일 개봉 예정이다.

    trio88@osen.co.kr
    <사진> 지형준 기자 jpnews@osen.co.kr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