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임산부 첫 메르스 환자 되나...1차 검사서 양성반응, 호흡곤란 호소

입력 2015.06.09 16:58 | 수정 2015.06.09 17:31

임산부 가운데 메르스 감염으로 의심되는 환자가 처음 발생했다.

삼성서울병원측은 9일 "40대 임산부 A씨가 1차 검사에서 메르스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달 중순 출산을 앞둔 A씨는 지난달 27일 삼성서울병원 산부인과에 입원해 있다가 이날 급체로 같은 병원 응급실을 찾은 어머니를 만나면서 메르스에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한다.

삼성서울병원에는 이날 밤 메르스에 감염된 14번 환자가 들어온 것으로 확인됐다.

현재 A씨는 고열 증상이 나타나고 있지는 않지만 근육통과 호흡곤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