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효진 임신, 영화 하차 후 태교 전념…“유지태 입이 귀에 걸렸네”

  • 조선닷컴
    입력 2013.12.23 14:40

    김효진 임신

    배우 유지태의 아내 배우 김효진이 임신했다.

    23일 유지태와 김효진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측은 "현재 김효진은 임신 4~5주차다. 최근 유지태와 김효진 부부가 임신 소식을 알게 돼 매우 기뻐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영화 임상수 감독의 신작 `우리에겐 오늘이 없다`에 출연할 예정이었지만, 부득이하게 하차하게 됐다"고 전했다.

    또, "김효진이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화보 등 태교와 병행하는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향후 일정에 대해 설명했다.

    김효진과 유지태는 지난 2003년 의류업체 광고모델로 처음 만난 뒤 2007년부터 본격적으로 교제를 시작했다. 2011년 결혼식을 올려 부부의 연을 맺었다.

    한편, 이날 패션 매거진 '엘르'는 김효진의 임신 소식 발표에 맞춰 그녀와 배우 신세경이 함께한 뷰티 화보를 공개했다.

    김효진과 신세경은 화보 속에서 마치 중세시대를 연상시키는 우아한 패션과 메이크업으로 빼어난 미모를 선보였다. 특히 김효진은 채식을 통해 절제하는 식습관과 꾸준한 운동으로 자신을 관리하는 기본을 중요시 한다고 고백한 바 있다.

    김효진의 임신 소식과 화보를 접한 네티즌들은 “김효진 임신, 너무 부럽다", "김효진 임신, 유지태 진짜 좋겠다", "김효진 임신 맞아? 임산부가 왜이렇게 예뻐"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