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국가안보정책조정회의 개최…"방공식별구역 확대 방안 논의"

  • 조선닷컴
    입력 2013.12.01 17:00 | 수정 2013.12.01 17:02

    정부는 1일 청와대 김장수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보정책조정회의를 열고 중국과 갈등을 빚고 있는 방공식별구역(KADIZ) 확대 등에 대한 대책을 논의했다.

    이정현 청와대 홍보수석은 이날 오후 브리핑에서 “현재 관련 부처 장관과 관계자들이 청와대에서 안보정책조정회의를 열어 방공식별구역문제와 필리핀 파병문제 등을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박근혜 대통령은 최근 방공식별구역 논란과 관련해 우리의 방공식별구역을 확대하라고 지시해 청와대 국가안보실의 지휘 아래 국방부를 중심으로 외교부 등 관련 부처들이 방공식별구역 확대 방안을 마련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정부는 3~4가지 확대 방안의 장단점을 분석해왔으며, 어떤 방안으로 확대하더라도 이어도는 물론 우리 방공식별구역에서 일부가 빠져 있는 마라도와 홍도(거제도 남방 무인도) 상공도 모두 포함하는 방안을 유력하게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와 새누리당은 오는 3일 국회에서 당정협의회를 열어 이 같은 안들을 놓고 최종 조율을 거친 뒤 KADIZ 확대안을 확정할 계획이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