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인영, '도전골든벨' 출연 당시 모습 공개 '여신맞네'

입력 2013.09.27 00:00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방송 캡처>
KBSN 정인영 아나운서의 과거 '도전골든벨' 출연 당시의 모습이 공개됐다.
26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는 매력녀 특집으로 스포츠 아나운서 최희, 공서영, 정인영과 가수 솔비, 홍진영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정인영 아나운서는 "KBS '도전 골든벨'에 출연을 했다. 수능을 끝마치고 졸업을 앞둔 시점에 나갔는데 나의 제일 친한 친구가 최후의 1인이 남았고, 함께 할 도우미로 내가 나가게 됐다. 그때 답을 맞혔다"며 과거를 회상했다.
이어 공개된 영상 속 정인영은 초록색 모자를 거꾸로 쓴 채 동그랗고 큰 눈망울에 잡티 없는 뽀얀 피부를 과시, 청순미 넘치는 여신외모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그는 "다른 사람들 보다 분량이 좀 많이 나왔었다"며 "그때 할아버지께서 '우리 손녀가 TV에 나오는 사람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씀을 하셔 아나운서의 꿈을 꾸게 됐다"며 아나운서를 하게 된 이유에 대해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정인영 아나운서는 "내 키는 정확히 175.8cm이다"며 180cm라는 루머에 대해 해명했다. <스포츠조선닷컴>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