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이봉원 부상, ‘스플래시’ 촬영 중 사고…정확한 상태는?

  • 조선닷컴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입력 : 2013.09.05 09:21

    
	이봉원 / MBC 제공
    이봉원 / MBC 제공
    개그맨 이봉원이 ‘스플래시’ 촬영 중 부상을 당했다.

    MBC 예능프로그램 ‘스타 다이빙쇼 스플래시’(이하 ‘스플래시’)의 제작사인 SM C&C 관계자는 5일 한 매체에 “현재 이봉원의 정확한 부상 정도를 파악 중”이라며 “아직 부상 상황에 대해 연락받지 못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4일 이봉원은 경기도 고양시 실내체육관 수영장에서 ‘스플래시’ 촬영 도중 부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같은날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이봉원은 다이빙 연습 중 안면 일부가 함몰되고 망막에 손상이 가는 등 중상을 입었다고 한다.

    그러나 이에 대해 ‘스플래시’ 신정수 PD는 “지난 2회 이훈의 부상처럼 얼굴이 붓고 멍이 드는 타박상 정도”라고 해명했다.

    현재 이봉원의 부상 상태는 정확히 알려지지 않은 상태다.

    이봉원 부상 소식에 네티즌들은 “이봉원 부상, 정확한 상태 빨리 알고 싶어” “이봉원 부상, 소식 듣고 너무 무섭더라” “이봉원 부상, 스플래시 이대로 괜찮은 걸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