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린 고백,“화끈하게 놀고 화끈하게 혼나고”…‘통금시간이 몇시였기에?’

  • 조선닷컴
    입력 2013.06.25 13:34

    씨스타 멤버 효린이 과거 통금시간 고백했다.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화면 캡처
    걸그룹 씨스타 멤버 효린이 통금시간을 고백했다.

    효린은 지난 24일 방송한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 “해병대 장교 출신인 엄한 아버지 때문에 8시 통금 시간을 꼭 지켜야 했다”라고 밝혔다.
    >효린은 이어 “아버지가 무서워서 대체로 통금 시간을 지켰지만, 정말 놀고 싶을 때는 화끈하게 놀고 화끈하게 혼났다”라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효린 통금시간 고백을 접한 네티즌은 “효린 통금시간 고백, 반전이네요”, “효린 통금시간 고백, 8시는 너무 이른 거 아닌가?”, “효린 통금시간 고백, 통금시간 잘 지켰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