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딸 서영이' 박해진의 '대본 열공' 현장 포착

입력 2013.02.12 08:19

'대본 열공' 중인 배우 박해진의 모습이 포착됐다.
KBS 드라마 '내딸 서영이'에 출연 중인 박해진은 한시도 대본을 손에서 떼지 않고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줘 눈길을 끈다. 수없이 대본을 보고 또 보며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집중하는 모습이 포착된 것.

"단순히 대본을 외우기보다는 극 중 캐릭터의 감정을 완벽히 이해할 때까지 분석하는 스타일"이라는 것이 소속사 측의 설명.
극 중 상우 역을 맡아 얼마 전 결혼한 새신랑으로서 알콩달콩한 신혼 생활을 위해 열심히 노력하는 남편 캐릭터를 연기 중인 박해진은 '내딸 서영이'의 시청률 1위 행진에 톡톡히 힘을 보태고 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