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품달' 여진구-김유정-김소현, MBC 아역상(MBC 연기대상)

  • OSEN
    입력 2012.12.30 21:13






    [OSEN=윤가이, 김경주 기자] 드라마 '해를 품은 달'의 여진구와 김유정, 김소현이 2012 MBC 연기대상 신인상을 수상했다.

    두 사람은 30일 밤 서울 여의도 MBC 방송센터에서 배우 김재원과 가수 손담비의 사회로 열린 2012 MBC 연기대상에서 신인상을 수상했다.

    여진구는 트로피를 안은 뒤 "너무 감사드린다"며 제작진의 이름을 호명한 뒤, "앞으로 더 겸손하고 더 많이 배우고 성장하도록 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김유정은 "너무 떨린다"며 "현장에서 편하게 연기할 수 있게 도와주신 스태프 언니 오빠들께 감사드린다. 함께 하게 돼 영광이었던 배우분들, 작가분들 감독님 감사하다. 함께 촬영한 여진구 김소현 진지희 이원근 등께 감사하다"며 "앞으로 부족한 점을 채워나가는 그런 배우가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소현은 "올해 '해품달'과 '보고싶다' 하면서 처음 해보는 역할이라 많이 어려웠는데 감독님들이 이끌어주셔서 잘 할 수 있었던 거 같다"며 "앞으로도 두려워하지 않고 도전하는 배우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또 '해품달'과 '보고싶다'에서 연이어 호흡한 여진구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아역상 남자 후보로는 박지빈(메이퀸), 안도규(마의), 여진구(해를 품은 달/보고 싶다), 왕석현(그대 없인 못살아), 이민호(해를 품은 달) 등이 이름을 올렸고 여자 후보로는 김소현(해를 품은 달/보고 싶다), 김유정(해를 품은 달/메이퀸), 노정의(마의), 진지희(해를 품은 달), 현승민(메이퀸) 등이 올라 박빙 승부를 펼쳤다.

    issue@osen.co.kr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