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난 “본명 김현아, 부모인연 없단 말에 개명”

  • OSEN
    입력 2012.08.21 23:27




    [OSEN=표재민 기자] 배우 김정난이 본명이 김현아였지만 부모와 인연이 없다는 말에 개명했다고 고백했다.

    김정난은 21일 방송된 SBS 토크쇼 ‘강심장’에서 “본명이 김현아다. 어떤 분이 부모님하고 인연이 없다고 말을 해서 개명을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는 “지금 어머니가 계시지만 사실 친어머니가 일찍 돌아가셨다”면서 “아버지마저 안 좋게 될 것 같은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그 분이 골라준 이름인 김정난, 김정례 중에 김정난으로 결정했다”고 개명을 한 이유를 말했다.

    이날 김정난은 “드라마 ‘내일은 사랑’ 이후 하이틴 스타로 잘돼서 교만했었다”면서 “방송 일이 맞지 않아서 복학했다. 공부를 마치고 2년 만에 돌아왔는데 찾아줄 줄 알았는데 이미 자리가 없었다”고 털어놨다.

    김정난은 그 후 리포터로 활동하면서 다시 방송 일을 하게 됐고 이후 MC까지 맡게 되면서 일을 하는 것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가지게 됐다고. 이날 방송에는 김정난이 ‘코미디 전망대’라는 예능 프로그램에서 MC로 활동했던 과거화면이 공개됐다.

    jmpyo@osen.co.kr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