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하 "결혼소식에 박명수는 욕설...노홍철은 주저앉아"

  • OSEN
입력 2012.08.15 12:19



[OSEN=김나연 기자] 결혼을 앞둔 방송인 하하가 MBC 간판버라이어티 '무한도전' 멤버들의 반응을 전했다.

하하는 15일 오후 12시 경기도 고양시 장항동에 위치한 MBC드림센터에서 열린 결혼 관련 기자회견에서 "'무한도전'팀도 제 결혼 소식을 듣고 멘붕에 빠졌다"고 말했다. 하하는 오는 11월 30일 가수 별과 웨딩마치를 울린다.

그는 "(유)재석이 형은 축복해 줬지만 굉장히 당황해 하는 모습을 봤다. 특히 (노)홍철이는 너무 놀라서 다리에 힘이 풀려 의자에 털썩 앉더라"라며 "같은 길을 걷는 동료로서 동지애에서 배신감을 느낀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 명수형은 결혼 소식을 알리지마자 전화가 와서 욕을 하시면서 수줍게 축복한다고 말해줬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다들 워낙 고은(별)이가 인간관계를 잘 해놔서 걱정은 많이 안하시더라"라며 예비신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하하는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과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 고정으로 출연 중인 만능엔터테이너다. 지난 2001년 그룹 지키리로 데뷔했으며 최근에는 스컬과 듀엣을 결성, 신곡 '부산 바캉스'를 발표, 가수로서도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별은 지난 2002년 1집 '12월 32일'로 데뷔했다. 이후 '눈물샘', '안부', '가슴은 아니깐' 등의 곡을 발표하며 솔로 여가수로서 입지를 다진 그는 뮤지컬 '잭팟'에 출연하며 활동 영역을 넓혔다. 최근에는 KBS 2TV 주말연속극 '넝쿨째 굴러온 당신 O.S.T '가슴에 새긴 말'을 불러 사랑을 받고 있다.

nayoun@osen.co.kr
<사진> 정송이 기자 ouxou@osen.co.kr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