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석, ‘더킹’으로 잭팟 ‘섭외 요청 봇물’

입력 2012.05.03 15:20




[OSEN=표재민 기자] 배우 조정석이 ‘더킹 투하츠’를 통해 자신의 이름 세글자를 톡톡히 알리고 있다.

MBC 수목드라마 ‘더킹 투하츠’에서 왕실근위중대장으로 호연 중인 조정석은 드라마 최대 수혜자라고 불릴만큼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이윤지와 함께 러브라인을 형성하고 있는 조정석은 인기에 힘입어 당초 예정된 분량보다 늘어나 잠 잘 시간도 없이 촬영에 임하고 있다는 후문.

방송가에는 조정석이 ‘더킹 투하츠’ 출연 이후 대본과 시나리오를 20개 가까이 받았다는 소문이 돌 정도다. 조정석 소속사 드림스타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20개까지는 아니지만 영화와 드라마 가리지 않고 많은 작품의 러브콜을 받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소속사 한 관계자는 3일 오후 OSEN에 “불러주시니 정말 감사할 따름”이라면서 “하지만 이미 영화 ‘구국의 강철대오’ 출연을 확정했기 때문에 드라마가 끝나면 영화 촬영을 우선으로 생각하고 새 작품을 보고 있다”고 전했다.

‘구국의 강철대오’는 ‘방가? 방가!’ 육상효 감독의 신작으로 1985년 미 문화원 점거농성 사건을 소재로 다룬 코미디 영화다. ‘방가? 방가!’의 김인권을 비롯해 유다인, 조정석 등이 출연한다.

jmpyo@osen.co.kr

<사진> MBC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