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음속 훈련기 T-50 인도네시아 수출 확정

입력 2011.05.26 03:01

국산 초음속 훈련기인 T-50의 인도네시아 수출이 확정됐다.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25일 "인도네시아 국방부는 오늘 오후 자카르타에서 KAI 수출본부장과 T-50 고등훈련기 수출 계약서에 서명했다"며 "4억달러에 총 16대를 오는 2013년까지 납품할 것"이라고 밝혔다.

T-50의 해외 수출은 처음으로, 우리나라는 미국·러시아·영국·프랑스·스웨덴에 이어 세계에서 6번째로 초음속 항공기 수출국에 진입했다. 이번 계약 성사는 지난 4월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된 이후 50여일 만에 이뤄진 것으로 최소 수개월이 걸리는 국제 무기거래 관행상 파격적인 일로 평가된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