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윤소, 동해 따라 '무사 백동수' 갔네…팜므파탈 자객으로 변신

입력 2011.05.13 11:12

SBS '무사 백동수'에 기생 자객 구향 역으로 캐스팅된 최윤소. 사진제공=웰메이드스타엠
'웃어라 동해야'에서 동해를 짝사랑하는 귀여운 악녀 부주방장을 연기한 최윤소가 SBS 새 월화드라마 '무사 백동수'에서 섹시한 팜므파탈 자객으로 변신한다. 동해를 연기했던 지창욱이 앞서 '무사 백동수'에 주인공 백동수 역으로 낙점된 터라, 두 사람의 '질긴 인연'이 남다른 관심을 끌고 있다.
최윤소가 '무사 백동수'에서 맡은 역할은 '구향'이란 인물로, '구향'은 아홉 가지 신비로운 향기를 지녔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겉으로는 기생으로 활동하고 있지만 실제로는 비밀살수집단인 흑사초롱의 자객으로, 시와 가무에 능통한 미색이다.
'무사 백동수' 제작진은 "최윤소는 화려한 이목구비, 우월한 신체조건과 함께 정의감이 깃든 깊은 눈매를 가졌다. 기생으로서의 화려함과 아홉 가지의 매력을 고루 갖춘 신비로운 자객 구향 역에 더없이 알맞은 캐스팅이었다"고 발탁 이유를 밝혔다.
최윤소는 현재 패션 프로그램 엘르 엣티비(ELLE at TV)의 MC로도 활약하고 있다.
한편, '무사 백동수'는 조선시대 협객 백동수의 이야기를 다룬 무협 액션 사극이다. 조선 영정조 시대에 만들어진 조선 최고 무예지 '무예도보통지'의 실화를 바탕으로 정조의 호위무관들과 정조 암살을 노리는 비밀살수집단 '흑사초롱'의 대결을 그린다. 권순규 작가가 집필하고, 드라마 '타짜' '산부인과'의 이현직 PD가 연출을 맡았다. 백동수 역에 지창욱, 천재검객 여운 역에 유승호가 캐스팅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오는 7월 4일 첫 방송된다. 김표향 기자 suzak@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