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정치
정부ㆍ지자체

[6·2 국민의 선택] 투표율 54.5%… 15년만에 최고

  • 윤정호 기자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입력 : 2010.06.04 03:07

    6·2 지방선거 투표율이 54.5%(잠정집계)로 지방선거 투표율로는 15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2일 "투표율 잠정집계 결과, 제1회 지방선거 때의 투표율인 68.4%(1995년)에 이어 역대 두번째 높은 투표율을 이번 지방선거에서 기록했다"고 밝혔다. 역대 투표율은 1998년에는 52.3%, 2002년 48.8%, 2006년 51.6%였다.

    지역별로는 제주가 65.1%로 1위를 기록했고, 전남 64.3%, 강원 62.3%, 경남 61.9%를 기록했다. 이밖에 접전지역인 충북충남 등도 58.8%와 56.5%의 투표율을 기록, 전체 평균 투표율을 넘었다. 선관위는 투표율 상승 원인으로 경합지역 확산에 따른 투표심리 자극 등을 들고 있다.

    TV조선 뉴스 핫클릭TV조선

    오늘의 뉴스브리핑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