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문건 삼성硏 부사장, 서울시 `싱크탱크` 이끈다

  • 이데일리
    입력 2007.10.30 10:14

    서울시정개발연구원장 내정..조만간 선임안 의결

    서울시의 장단기 정책개발을 뒷받침하는 서울시정개발연구원장에 정문건 삼성경제연구소 부사장이 내정됐다.

    30일 삼성경제연구소 및 서울시 등에 따르면 서울시정개발연구원은 조만간 이사회를 개최, 정문건 부사장을 신임 원장으로 선임하는 안을 의결할 예정이다.

    서울시정개발연구원장 자리는 지난 9월초 제타룡 전 원장이 사임한 후 공석으로 남아 있었다. 연구원장은 서울시장이 추천한 인물중 이사회 의결을 거쳐 이사장이 임명토록 돼 있다.

    정문건 부사장은 삼성경제연구소 창립부터 참여해 국내경제연구실장, 경제연구본부장, 전무 등을 역임한 거시경제분야의 권위자다.

    서울시의 이번 정문건 부사장의 서울시정개발연구원장 영입은 오세훈 서울시장이 각별한 공을 들인 것으로 전해졌다.

    오 시장은 민간에서 능력을 인정받은 인재가 시정개발연구원을 이끌어야 한다며 적임자로 정 부사장을 강력하게 추천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이데일리 - 1등 경제정보 멀티미디어 http://www.edaily.co.kr>

    - 당사의 기사를 사전 동의 없이 링크, 전재하거나 배포하실 수 없습니다 -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