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sun.com

2014.11.01(토) |

세월호 진상 조사는 '유족 뜻대로', 안전 시스템은 정부案대로
진상조사위, 최대 1년9개월간 활동
사고 198일만에 이룬 '세월호 合意'
[전문] 여야의 '세월호특별법' 합의 사항
세월호 진상조사위원장은 '전체 유가족'이 추천하기로
與 "왜 들고 나왔는지 모르겠다"… 野 "바보 아닌 이상 받을 가능성 있으니 제안"
정홍원 "박피아, 경영실적이나 능력 검증해 문제 있음 퇴출할것"

이 시각 헤드라인 뉴스

  • 조선일보 기사는 물론, 기자와 각계 전문가가 제공하는 생생한 정보, 격조 있는 콘텐츠를 접할 수 있습니다.
  • 강화된 동영상과 그래픽을 통해, 지금까지와는 다른 종합적이고 입체적인 뉴스 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 93년간 축적한 54만장의 사진과 인맥 DB를 제공하고, 각 분야의 맞춤식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지금 프리미엄회원으로 가입해 프리미엄 뉴스 여행을 즐기십시요. 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