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평창, '분산 개최' 걷어차더니 무슨 염치로 돈 더 달라는 건가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을 1년 8개월 앞두고 평창동계올림픽대회조직위원회가 사업 예산을 6000억원 이상 증액해 달라고 정부에 요청했다. 2조2000억원으로 묶여 있는 기존 사업 예산으로는 대회를 치를 수 없다는 것이다. 올림픽조직위는 처음 계획을 짠 2011년엔 2조2000억원으로 가능할 것이라고 판단했지만 지금은 상황이 많이 달라졌다는 입장이다. 평창 대회부터 새로 도입..
[사설] "부패 관련자 영구 퇴출", 安 대표 그간 약속 깡그리 뭉개나
국민의당이 28일 하루 두 번의 최고위원회의와 두 번의 의원총회를 열어 선거비용 리베이트 의혹 사건에 대한 처리 방안을 논의, 박선숙·김수민 두 비례대표 의원이 기소될 경우 당원권(權)을 정지시키기로 했다. 강제로 당에서 내보내는 '출당(黜黨)', 안철수 대표를 포함한 당 지도부 일괄 사퇴 주장도 나왔지만 채택되지 않았다.국민의당은 아직 기소되지 않은 상황이기 때문에 어쩔 ..
[사설] 국제사회 웃음거리 된 홍기택 전 산은 회장의 엉뚱한 처신
산업은행 회장을 지낸 홍기택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AIIB) 부총재가 지난주 6개월 휴직계를 제출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그의 휴직은 국내에서 구조조정 책임을 비판하는 목소리가 거세진 것이 영향을 미쳤다고 한다. AIIB는 중국 주도의 국제기구다. 우리 정부는 미국 ..
이전 섹션 다음 섹션
맨 위로